오랜만에 생일날 새벽까지 한잔(?)..

2014.07.06 21:50Chat Chat Chat !/Dairy

학생일때야 생일이라 하면 진지하게 먹고 마시고 미치는 날이지만, 하루 하루 지나다보면 어느새 애인과 함께하거나, 조용히 지나가는 생일이 더 편하게 되는 경우가 많은게 사실이다. 몇번째인지 모르겠지만 이번 생일은 마침 토요일에 딱 걸리기도 했고, 오랜만에 친구들도 만나고해서 간단하게 모이긴했는데... 이제 다들 늙어서(에라이...) 예전같은 팔팔함은 없네. 2~3년전만 해도 술마시고 이기대 업힐도 달성했었는데..



학창 시절에는 지겹게 먹었는데, 언젠가부터 가지 않게된 닭갈비 가게. 3~4년만에 먹어보는듯? 저녁 늦게 9시 넘어서 만났기 때문에 그냥 간단하게 먹었다. 뭐 옛날 기분 나더만.


석마사가 인터넷으로 찾아봤다는(...) 노가다 라는 생맥주 가게를 방문했는데, 조용하니 얘기하며 한잔 하기는 나쁘지 않더라. 광안리의 그 미친듯한 분위기는 이제 좀 질려..


유명하다해서 마셔본 산 미겔 생맥주. 뭐 내 입에는 그냥 저냥. 음 다음에는 바에 가는 것도 나쁘지 않을듯. 좌석 좀 편한 곳으로..


별로 한 것도 없는데 정신 차려보니 새벽 4시 정도. 집에 와서 씻고 잘려고하니 해가 떠있더라...결국 오늘 하루 종일 비몽사몽... 게다가 격하게(?) 자전거 좀 탔다고 온 몸이 아픈듯하기도 하고 ㅎㅎ;;; 곤란하다 곤란해.. 다들 주량은 줄어들고, 수다는 늘었더라는 맺음말. 




'Chat Chat Chat ! > Dai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년도를 마무리하며 간만에 잡담..  (0) 2014.12.31
오랜만의 JERV 모임  (0) 2014.08.10
오랜만에 생일날 새벽까지 한잔(?)..  (0) 2014.07.06
2013년도 마지막 포스트.  (1) 2013.12.31
근황..  (0) 2012.10.29
JERV 1호 아기 탄생! 용민이 부부  (0) 2011.08.16
7월의 ..  (0) 2011.07.11
다중작업  (0) 2011.06.07
티스토리 모바일 글쓰기를 이용한 포스팅  (0) 2011.05.12
오랜만에 광택 작업한 애마 KORANDO  (2) 2011.03.25
부산에 눈왔을때..  (0) 2011.0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