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LICLOUD 졸리 클라우드 - 우분투 기반의 웹OS
IT Info & Tips/리눅스 & NAS Info

JOLICLOUD 졸리 클라우드 - 우분투 기반의 웹OS


JOLI CLOUD 졸리 클라우드
이미 구글에서 발표한 크롬 OS 를 통해서 우리는 웹OS 라는것의 개념을 경험해본 바 있다. 뭐 일부일수도 있지만 많은 사람들이 굳이 Virtual Box 까지 동원해가며 구동해 봤을거라 생각된다. 본인이 경험해본 크롬OS는 아직 만들다 만 반쪽짜리 알파버전이었지만 (물론 지금은 다르겠지만..베타가 나온것으로 알고 있음) 이번에 알게된 Jolicloud 는 나름대로 1.1 버전을 자랑하는 정식 OS다. 


웹OS ? 넷북OS ? = 빠르고 가벼운 OS
대부분 OS 라고 하면 MS의 윈도 시리즈가 당연히 떠오르겠지만 제아무리 튜닝한 Lite 버전의 윈도라고 하더라도 저사양의 넷북이나 구입한지 몇년된 노트북에서 최신버전을 이용하기란 힘든게 사실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유저들은 고사양의 PC에서도 대부분의 일을 웹브라우저 하나로 해결하는 경우가 많다는것에 착안해서 나온것이 웹 OS 라는 놈인데 말그대로 웹브라우저라는 포맷 속에서 OS 로써의 기능을 유지하는 미니멀한 디자인의 그것을 말한다. 오직 웹브라우저와 그것이 가지는 표준을 지원하기 위한 환경만 제공하면 되니까 부팅도 빠르고 저사양 환경에서도 충분히 속도를 발휘한다. 

홈페이지 스샷. Buzz, pc world, engadget 등 내노라는 IT 관련 정보통에서 이런저런 칭찬을 해놨네 그려.




Chrominium 크로미니엄
게다가 사용된 웹브라우저 역시 IE 가 아니라 Chrominium 이다. 구글 크롬 프로젝트의 오픈 소스를 이용한 웹브라우저니까 기본적으로 크롬과 동일하지만 사실 완전히 동일한건 아니고 소소하게 차이가 난다. 그래도 크롬의 특징인 빠른 속도와 작은 리소스 사용량, 안전성은 기본으로 확보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웹OS의 뼈대가 되기에 충분한 힘을 가졌다고 본다. 

아, 물론 크롬의 구글동기화 기능 적용이 되니까 기존에 사용하던 유저들이라면 한방에 모든 사용자 환경을 기존과 동일하게 만들수 있다는건 정말 큰 장점이다. 알다시피 구글 동기화는 북마크뿐만 아니라 기존 세팅 및 애드온 설치까지 해결해준다.



설치 파일 다운로드

빨간약 or 파란약? 토렌트 알약도 있어염 뿌우~


아래 있는 다운로드 링크로 가면 2가지가 있는데 첫번째 항목은 기존의 윈도와 멀티부팅으로 졸리클라우드를 설치하는 셋업 파일이다. 윈도 호환성이 아쉽다면 이 녀석으로 받자. 2번째 항목은 단독설치다. 부팅 파티션을 날려버리니까 고심하고 선택하도록 하자. 그 아래쪽을 보면 웹 에디션도 있어서 현재 환경에서 웹브라우저 안에 가상으로 구현해볼수도 있지만 실제로 써보면 제약도 많고 그냥 맛보기 수준이라서 별로 감흥이 없다. 귀찮더라도 멀티 부팅정도로 사용해보자. 분명히 말하지만 웹 에디션은 이 OS의 장점을 전혀 느낄수가 없다.



아, 웹 다운로드가 지겹다면 토렌트 링크도 해당 페이지에서 제공하고 있으니 이용해보자. 1MB 속도 정도는 뽑아주니까 700MB가 넘는 셋업 파일인지라 아무래도 토렌트 쪽이 낫지 싶다.


한글 입력 에러 이슈
다국어를 지원하는 OS 답게 설치하면 자동으로 한글이 뜬다. 하지만 ibus 라고 하는 우분투에서 사용하던 입력장치의 오류때문에(2벌식 자판 오류라고 함) 제대로 한글 입력하기가 힘든데 아래 올려놓은 파일을 다운 받아서 설치하도록 하자. 설치를 마치고 재부팅한 다음 오른쪽 상단 키보드 아이콘에서 태극문양 한글 자판을 선택하고 나머지를 모두 지워주면 제대로 입력된다. 나름대로 이 방법 찾아낸다고 고생했다 -_- 이놈의 우분투는 초창기에 조금 다뤄본적밖에 없어서 ..오랜만에 터미널 화면을 보니까 정겹긴하더라만 sudo apt-get install ibus-hangul  라고 입력하는건 여전히 적응이 안된다. 커맨드 라인이 그리운 시기는 지났으니까..

다운로드 파일 :

* 포스팅한지 시일이 지나서 이 파일로는 정상적인 적용이 안되는것 같습니다. 시냅틱 패키지 관리자를 이용하세요. 상세한 방법은 추후 확인 가능한대로 추가로 언급하도록 하겠습니다. 현재는 좀 ...

상기 사항에 대한 해결방법을 포스팅했으니 2011/07/25 - JoliCloud 졸리 클라우드 한글 입력 오류에 대한 해결법 (ibus) 를 참고하길 바란다.

 
오피스의 지원 

구동화면이다. 심플하고 직관적이다. 하지만 조금 써보면 왠만한건 할 수 있다는걸 알고 놀라고 된다.


웹브라우저 기반의 미니멀 OS 라고 해서 할수 있는게 웹서핑뿐일것이라는 생각은 오판이다. 요즘 게임부터 오피스까지 온라인 환경으로 옮겨오고 있다는 점을 생각해보면 생각보다 할 수 있는게 많으리라. 예상대로 Google Docs를 지원한다. 오픈 오피스 계열이지만 MS Office 를 제한적이지만 (2007 이하 버전) 지원한다는것은 정말 큰 장점이다. 뭐 생각해보면 요즘은 MS에서도 오피스 라이브 워크스페이스 라고 해서 웹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선택은 사용자의 몫이겠지만.

웹 오피스는 웹상에 저장과 다수에 의한 프로젝트 진행에 있어서 상당히 큰 장점을 제공하고 있으니 분명 도움이 되리라.


FaceBook 과 Twitter 지원은 기본
처음 이 어여쁜 구름을 구동해서 로그인 할때 뜨는 페이스북 연동 메시지에서도 눈치를 챘겠지만 각종 SNS 서비스와의 연동도 간단하다. 당연하다면 당연하지만 웹브라우저니까..항상 해당 페이지가 떠있는것과 마찬가지가 되는것이니까..라고 생각하면 쉬울 것이다.


HTML5 지원과 다양한 어플 지원
HTML5에 대해서 이야기 하기 시작하면 포스팅을 새로 해야할판이니까 살짝만 말하자면 5 라는 숫자에서 보듯이 차세대 표준으로 자리잡기 위해 용쓰는 중인데 특징으로는 웹표준만으로 다양한 멀티미디어 지원이 가능하다는데 있다. 즉, 기존의 플래쉬 플레이어나 Vimeo 에서 제공하는 비디오 플레이어따위를 HTML 만으로 구현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당연히 속도나 리소스 점유에서 이득을 볼수 있는 HTML5 지원은 웹OS 라는 측면에서 봤을때 필수요소였으리라. 

또한 기존에 설치되어 있는 몇가지 어플 외에도 셀수 없을...정도는 아니지만 제법 다양한 분야의 어플들을 제공하고 있다. 검색하기도 편리하고 게임부터 그래픽툴, 미디어 재생기 등등 일반적인 용도에서 사용하기에는 차고 넘칠 정도의 것들을 제공하고 있으니까 한번쯤 살펴보도록 하자. 그리고 확인은 안했지만 우분투 기반이니까 리눅스 관련 어플들도 설치하면 돌아가지 않을까 싶은데..아마도 되겠지? -_-;; 아 무책임하여라. 물론 온갖 언패키징 관련 파일들부터 설치해야겠지만..


사용소감
본인이 사용중인 노트북은 DELL 사의 XPS M1210 모델이다. 가끔 인식 불량나는 ODD만 제외하면 멀쩡한 놈이고 Geforce7200 이 달려있어서 제법 구동력이 있는 놈인데 램이 1G 인지라 윈도7 환경에서는 느린 초기 구동시간과 중간중간 버벅일때마다 짜증났던게 사실이다. 그래서 멀티부팅으로 jolicloud를 설치해서 구동시켜봤는데 정말 만족스러운 초기구동 속도를 보여줬다. 로그인 화면이 나오자마자 무선 랜 검색 부분에서 iptime을 선택해준다. 곧바로 연결이 된다. 알다시피 웹OS니까 인터넷 연결은 기본이다.

일단 OS 부팅이 끝난 후에도 대부분의 컨텐츠 실행이 빠르게 이뤄진다. 크로미니엄 브라우저의 구동속도는 말할것도 없이 빠르다. 크롬으로 내 블로그에 접속해보니 잘 표시된다. 포스팅하기에도 무리가 없다. 잠시 내려버려두고 소장중인 드라마 24의 DVD를 삽입해봤다. 어떤 플레이어를 선택하겠냐길래 VLC를 골라주니 자막까지 깔끔하게 구동이 된다. 1분 정도 보다가 이번에는 페이스북이 궁금해져서 아이콘을 살짝 클릭해본다. 즉시라고 할 정도로 빠르게 로그인까지 마쳐진 상태로 화면이 표시된다. 다시 미국에서 열심히 여자들 꼬시고 있을 인석이가 궁금해서 스카이프를 구동해본다. 이놈 어디갔는지 보이지 않아서 꺼버렸다. 다시 크로미니엄 웹브라우저로 미드 토렌트 파일을 받았다. 클릭을 하니 생소한 TransMission 이라는 비트토렌트 클라이언트가 뜬다. 뭔가 심플하긴 하지만 만족스럽게 다운로드가 끝났다. 감상은 나중에 하기로 하고 이번에는 처음보는 Cloud Player 라는 놈을 실행시켜본다. 역시나 웹기반의 스트리밍 음악 플레이어다. Metallica를 검색하니까 뜨긴뜨는데 연주한 사람들이 죄다 처음 보는 놈들이다. 이거 유용하긴하겠는데 뭔가 좀 마이너 한 느낌이다. 뭐 걍 써야지. 유튜브도 있고 플리커도 있지만 당장 보고싶은건 없으니까 하고 넘어가기로 한다. 바탕화면에 게임도 있는데 간단한 플래시 기반이다. 뭐 시간 때울때는 좋겠네. 


와, 이거 써보니까 정말 괜찮잖아? 고사양의 FPS 게임을 할것이 아니라면 심플하면서도 빠른 반응, 그리고 이쁜 UI 때문에라도 이놈을 찾게 될듯 하다. 크로미니엄이 Back Space 키를 지원 안해서 인지 이전 페이지를 이용할라면 마우스 제스처 애드온을 깔던지 alt - space 를 눌러야하지만 적응되면야 크게 나쁠건 없겠지. 아 그리고 아직 웹페이지 표시가 조금 불안한데 뭔가가 덜 표시되는건 아니지만 기본 내장 폰트가 익숙한 놈이 아니라 화면이 생소하다. 우분투에서 윈도 기반 폰트를 쓸수 있는지 모르겠는데 관련 정보를 좀 찾아보면 해결될듯 하니까 이것도 뭐 넘어가기로 하고. 

아, 정말 노트북에 넣고 돌리기 좋은 OS 구나 하는 마음에 이렇게 드물게 장문의 포스팅을 해보는 본인이다. 아마도 필요로 하는 사람들이 꽤 있으리라. 다음 버전이 기대되는 놈이다. 이정도라면 충분히 웹OS 라는 이름이 아깝지 않다.


ps : 스크린 세이버가 귀여워.. // 기억하기 싫은걸 잊기 위해서는 포스팅 하나 걸죽하게 하는게 나쁘지 않은듯..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