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bby Life

본트래거 XXX 웨이브셀 아시아 핏 사이클링 헬멧 본트래거 Bontrager는 자전거 브랜드로 유명한 트렉 Trek의 서브 브랜드로 자전거와 관련된 각종 용품을 제조 판매하는 곳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본트레거의 제품들은 대체로 좋은 성능과 신뢰도를 바탕으로 라이더들의 지지를 받는 편이다. 특히 XXX 네이밍이 붙는 일련의 시리즈는 믿고 구매할만한 성능과 완성도를 보여주는편인데 이번에 소개할 본트래거 XXX 웨이브셀 헬멧 역시 그 이름 그대로 XXX 브랜드로 출시되어 기대해볼만 하다. 참고로 본인의 머리 둘레 사이즈는 약 55cm 정도로 머리가 작은 편인데 S/M(51cm ~ 58cm)사이즈가 적당했다. 보아 다이얼을 다 풀면 확실히 둘레가 남기 때문에 사이즈 표기대로 58cm까지는 편안하게 착용 가능 할듯 하다. 참고로 쪽모자를 착용하지 않은 상태 기..
2019 부산시민자전거 대회 참가기 허리를 다치고 나서 서서히 자전거를 타는 게 부담으로 다가오기 시작한 게 작년 초 즈음이라고 기억한다. 실제로 내 스트라바 페이지에서 출퇴근을 제외한 자전거 타기 기록이 사라진 게 그때쯤이기도 하고. 정작 달릴 때는 크게 통증이 느껴지지 않다가 안장에서 내리고 난 뒤에 통증이 발생하는 메커니즘 때문에 갈수록 자전거를 멀리했었고 최근 몇 달간은 아예 걷기에만 집중해온 게 사실이다. 그러다 보니 계절도 겨울이겠다 더더욱 자전거를 내팽개쳐둔 채로 해가 바뀌고 어느덧 꽃피는 4월에 접어들었다. 슬슬 날이 따뜻해지니 다시 자전거 생각이 나는 건 자덕이라면 인지상정인 것. 마침 혹시나 해서 신청해둔 19년도 부산 자전거대회가 4월 초에 시작하는지라 며칠 전부터 자전거 정비를 해놨었다. 일을 하루 쉬고 나갈까 했는데..
주위에 피해를 주지 않는 자전거용 스피커 52 Speaker 52 SPEAKER 자전거 스피커 개인적으로 자전거 라이딩의 필수품으로 음악을 꼽는 1인이지만 무지향성 쿵쾅거림을 사방으로 내뿜는 거대한 붐 스피커를 자전거 라이딩에 사용하는건 민폐라고 생각하는 편이다. 물론 이어폰이나 헤드폰을 라이딩에 사용한것은 기본적으로 나와 주변 모두의 안전을 위협하기 때문에 권장하지 않지만 최근들어 몇몇 안전하면서도 쓸만한 제품들이 등장하기도 했다. 외부 소리가 유입되는 소니의 이어듀오(2018/11/26 - 소니 엑스페리아 이어 듀오 Ear Duo XEA20 제품 살펴보기 편) 라던지, 라이더 본인에게만 들릴 정도의 출력을 가진 소형 스피커(2017/09/21 - Tonn BTA-301 미니 블루투스 스피커) 같은 제품들이 그것이었는데 이번에는 오직 자전거 라이더를 위한 괜찮은..
ACE - 영국에서 온 더 작아지고 더 똑똑해진 스마트 후미등 한때 스마트 Smart 라는 용어가 붙기만해도 제품의 인지도가 올라가는 시기가 있었지만 지금에와서는 어지간한 IT 기기라면 대충 앞에 붙여도 무리가 없을만큼 흔해빠진 단어가 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스마트라는 단어가 생소한 제품들이 있으니 그 중 하나가 자전거용 전조등이나 후미등이 아닐까 싶다. 흔히 라이트 라고 뭉뚱그려 말하는 전조등과 후미등은 그 역할이 각각 앞을 비추고 뒤쪽에 신호를 보낸다는 명확하면서도 단순한것들이라 그런지 자전거 관련 용품들이 굉장히 다양하게 나오고 있는 요즘에 와서도 별다른 기능없이 그저 밝기를 향상시키는 정도로 그치고 있는게 대부분이다. 그러던차에 일부 브랜드에서 스마트 기능들을 접목시킨 제품들을 선보이기 시작했는데 본인이 알기로는 그 효시를 알리는 곳이 바로 SE..
새로운 스마트 전조등과 후미등. BEAM & ICON2 See.Sense 새로운 킥스타터 캠페인을 통해 새로운 전조등과 후미등을 선보인다. 필자가 그동안 몇차례 See.Sense社의 스마트 후미등을 소개해왔었고 현재 그들의 가장 최근 신제품인 ACE의 리뷰를 준비중에 있다. 그러던차에 또다른 신제품 소식이 전해져서 ACE 리뷰에 앞서 간략하게 소개할까 한다. 2016/05/04 - SEE.SENSE ICON+ : 스마트 후미등이란 바로 이런것! ( Part 1)2016/05/05 - SEE.SENSE ICON+ 스마트 후미등 2부 (제품 상세) 언제나처럼 See.Sense는 자사의 신제품을 킥스타터를 통해 먼저 공개했는데 여타 킥스타터 제품들과는 다르게 이미 수차례 성공적으로 마감하고 제품 역시 만족스럽게 뽑아내고 있는 회사이니 믿고 신청해도 될듯 하다. 이..
R2000 타이어 교체 및 구동계 청소 작년 12월 말 즈음해서 아리양의 앞 타이어가 파손되는 일이 있었다. 사실 처음은 아니고 몇번이나 펑크가 났었는데 교체할 타이어가 없어서 그동안 각종 편법으로 떼워서 타고 다녔던 것. 그러던것이 너무 심하게 갈라져버려서 더이상은 어떻게 할 방법이 없을 지경이 되었다. 애꿏은 새 튜브만 하나 날려먹고 결국 TCR을 출퇴근용으로 사용해왔다. 그게 엊그제 같았는데 기록을 보니 벌써 4개월째다. 계속 그리 달려도 상관은 없지만 막 타기에는 아무래도 아리양이 편해서 결국 타이어를 새로 공수해왔다. 기존에 사용하던 타이어는 슈발베 듀라노 고압 타이어로 20x1.2 사이즈였던거 같은데 120psi 까지 주입 가능한 고속 주행형이다. 그런데 요즘의 용도에는 전혀 쓸모가 없는 타이어다. 도로 주행을 거의 하지 않고 있고..
케이블 교환 요즘 출퇴근을 아리양으로 하지 않고 TCR로 하고 있는데 아리양의 타이어를 구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와이어 비드가 아닌 폴딩 타입의 20인치 406 사이즈 타이어 구하기가 어찌나 어려운지. 아니 정확하게는 어찌나 비싼지겠지. 700-25C 타이어보다 비싼 20인치 타이어라니 말이 되는지 원. 어쨌거나 그래서 당분간은 TCR을 일상용으로 사용중인데 거의 샤방 모드로 달리는지라 변속을 낮은 스프라켓 몇개 정도만 사용해와서 이상이 있다는걸 늦게 알아차렸다. 마지막 스프라켓 2장까지 체인이 떨어지지 않는 증상을 뒤늦게 발견한 것. 처음에는 단순히 케이블 장력 문제인줄 알고 세팅을 다시 했지만 증상은 그대로였고 심지어 변속기가 걸려버렸다. 도대체 이해가 안가는 증상이었던지라 더 이상 손댔다간 뭔가 망칠거 같아 아..
2018년도 재활 라이딩 작년 여름이 끝나고 가을 초입 즈음해서 다리에 심각한 통증이 발생해서 병원을 찾았었고 예상치 못하게 허리 디스크 판정을 받았었다. 결과만 놓고 말하자면 오진 아닌 오진이었는데 무슨 말이냐면 디스크가 발생한건 맞는데 다리 통증 자체는 전혀 다른 원인이었다는 것. 반쪽짜리 결과지만 어쨌든 질병을 찾아낸것을 다행으로 생각하기로 하고 겨울 내내 웅크려 있었다. 그렇다고 아예 자전거를 타지 않은것은 아니었고 다리 통증 치료를 마친 1~2개월 후부터는 출퇴근 15분정도 타는건 문제가 없었다. 의외로 통증도 없었고. 근거없는 간덩이를 키워나가다가 드디어 어제 처음으로 작년과 동일한 강도의 라이딩을 진행해봤다. 뭐 언제까지 안탈수도 없는 노릇이고 몸 상태가 어떤가 궁금하기도 하고 마침 날씨가 굉장히 좋기도 하고 겸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