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우유 거품기 사용후기
ALL THAT REVIEW/커피 Coffee

샤오미 우유 거품기 사용후기

오픈마켓 기준 3만원대에 구매 가능.

샤오미 생태계 브랜드중에서 scishare 라고하면 이미 네스프레소 호환 캡슐 커피 머신으로 그럭저럭 알려진 곳이다. 네스프레소 머신 대비 저렴한 가격에 비슷한 성능으로 많이들 구매하신걸로 알고 있는데 이곳에서 우유 거품기를 저렴하게 판매중이라 마침 필요한김에 구매해봤다. 정식 제품명은 Scishare Milk Frother지만 국내에서는 샤오미 우유 거품기라고 칭하는 편이다. 어차피 국내에서는 샤오미 생태계 제품과 샤오미 제품을 구분하지 않는편이니 크게 상관없겠지만..

 

우유 거품기하면 네스프레소의 에어로치노 시리즈가 유명하지만 10만원 중반대에 판매 가격이 책정되어 있어서 제품 기능에 비해 조금 과하게 느껴진다. 요즘 나오는 우유 거품기는 대충 아무거나 구매해도 원리 자체가 대동소이해서 편의성이나 약간의 부가기능을 염두에 두고 구매하면 되기에 굳이 비싼 에어로치노나 그에 준하는 제품을 고집할 필요는 없다고 본다.

 

에어로치노가 총 4가지 메뉴, 즉 진한 거품, 일반 거품, 찬 거품, 우유 데우기를 지원하는데 샤오미 우유 거품기는 찬 거품, 뜨거운 거품, 우유 데우기의 3가지 메뉴만 지원한다.

 

구성품은 본체, 알루미늄 베이스컵, 내부에 부착하는 마그네틱 부품, 그리고 실링 처리된 뚜껑이 전부다. 아, 직구를 하면 고맙게도 3구 돼지코를 기본 제공해준다. 프리볼트 제품이기 때문에 돼지코만 꽂으면 잘 작동한다.

 

네스프레소 머신과 샤오미 우유 거품기만 있으면 풍성한 거품의 카푸치노, 또는 라떼를 손쉽게 만들수 있다.

거품기 내부에 적정선이 표기되어 있는데 가정에서 사용하는 일반적인 카푸치노 잔에서 사용하기에는 너무 많은 용량이니 절반씩 맞추면 적당할것이다. 생각보다 표시선이 아래쪽에 있는데 작동후 거품이 많이 올라오기 때문인듯 하다.

 

작동 시간은 대략 1~2분정도. 네스프레소 머신을 예열 시켜놓고 조금만 더 기다리면 완성된다.

 

따뜻한 우유 거품이 완성된 모습. 여기서 더 뜨거운 우유를 원한다면 우유 데우기를 추가로 실행하면 된다.
가정에서 사용하는 라떼 잔에 네스프레소 샷 하나와 우유를 올리면 완성. 간단하다.

 

작동시 약간의 소음이 있지만 거품이 생성되면서 서서히 낮아지며 소음 자체도 그리 신경 쓰일 정도는 아니다. 생각보다 빠르게 완성되며 거품의 양이 상당히 풍성한 편이다. 카푸치노에는 알맞은 양일테고 라떼에 살짝 폼만 얹으려고 한다면 조금 과하게 많은 양일지도 모르겠다. 

 

완성된 거품은 꽤 밀도감이 있고 입에 넣었을때 거부감없이 부드럽게 넘어가는 정도다. 개인적인 취향에 맞춘다면 이보다 좀 더 진득진득한 거품이 나오길 바랬지만 그냥 욕심일뿐이고 가정에서 마시기에 충분한 폼이다. 꼭 뜨거운 우유 거품이 아니라도 차가운 우유 거품...(이라지만 실제로는 그냥 실온 정도의 우유거품)도 잘 생성되고 잘 작동한다. 

 

버튼 한번으로 손쉽게 풍성한 우유 거품을 만들수 있고 마그네틱 방식이라 알루미늄 베이스 컵을 본체에서 분리해서 세척하기도 무척 편리하다. 구석구석 잘 씻을수 있어서 더 마음에 든다. 4배가 넘는 가격의 에어로치노로 만든다해도 질적으로 뭔가 엄청나게 차이가 나지는 않을듯 하니 가성비를 중요시한다면 눈여겨 볼만한 제품이 아닐까 한다. 샤오미 제품들이 의외로 내구성이 약한 경우가 많은데, 이 제품은 샤오미 생태계 제품(그러니까 다른 회사에서 만든 제품)인만큼 샤오미 제품보다는 내구도가 높기를 기대하며 글을 맺음한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