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THAT REVIEW/커피 Coffee

Espresso Conn Pana 에스프레소 꼰빠냐


에스프레소 더블샷에 휘핑크림을 듬뿍 올린 꼰빠냐. 오늘부터 우리집 에스프레소 블랜딩 메뉴에 새롭게 추가된 놈이다. 물론 꼰빠냐가 된다는것은 까페모카나 카푸치노 휘핑까지 몽땅 다 만들수 있다는 말씀. 늘어난건 좋은데...언제 다 먹지..


욕심에 좀 큰 컵을 썼더니 에스프레소가 룽고가 되어 버렸네..쩝. 적당한 컵이 없어서 큰일..



휘핑크림이 그다지 달지는 않다. 뭐 그래서 더 나은면도 있다만..가스를 이용한 용기라서 보관도 오래되고 나쁘지 않은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