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LL THAT REVIEW/음식과 주류 FOOD & LIQUOR

짬뽕, 국밥, 짬뽕, 스프

올만에 사진 정리하다보니 요근래 먹은것들이 몇개 보여서 쓱싹쓱싹~ 간단하게 끄적이고 간다.







민락동의 용반점이라는 곳인데...



석사마가 데려다준 곳으로 조그마한 규모지만 나름 손님들이 많아 보이는 그런 곳. 이 집은 해물로 승부하는 곳인데 신선한 꽃게와 조개류가 인상적이다. 다만 짬뽕은 농축된 국물이다라고 생각하는 본인 기준에는 그냥저냥. 특히 싱겁게까지 느껴질수 있으니 진한 국물을 원한다면 아래 소개하는 다른 곳에 가야.. 가격이 나름 괜찮은 편이라 근처에 있다면 한번쯤 가볼만 하다. 그렇다고 일부러 찾아갈...것 같지는 않고. 


탕수육은 평범 그 자체. 양이나 맛이나....



***





마산식당. 국밥으로 유명한 바로 그곳.


말이 필요없는 곳. 부산에서 원조 국밥으로 유명한 곳. 쌍둥이가 수육으로 유명했었(..지금은??)다면 이곳은 밸런스형 국밥이라 할만하다. 국물이 괜찮은 맛. 한 그릇 먹고 나서면 또 한 그릇 먹고 싶어지는 곳이다. 수육백반보다는 돼지국밥을 더 권하고 싶다. 가능하면 자주 찾아가고싶지만...울 집에서는 좀 거리가 있네. ㅠㅠ




***





짬뽕 자체 가격은 조금 높은 편인데, 납득이 가는 수준이다. 탕수육은 나름 저렴한 편. 공기밥 한 그릇을 무료 제공한다.


특이하게 단무지를 포장된 것으로 제공한다. 음식 재활용 절대 안한다고.


탕수육은 호불호가 갈릴듯. 양파를 듬뿍 얹어주는데, 튀김전분을 찹쌀을 이용해서 식감이 독특하다. 소스는 달콤함보다는 새콤함이 강조되는 형태. 짬뽕이랑 같이 먹긴는 좋은데 단독으로 먹기는 부담스러운 맛.


짬뽕지존이라는 이름답게 짬뽕이 박력있다.


용반점과는 정반대 성향. 진한 짬뽕 국물이 시원하게 맛있다. 고추가루를 듬뿍 넣어서인지 깔끔한 뒷맛. 돼지고기와 해물을 사용한 국물도 묵직함이 느껴진다. 면이 정말 좋았는데, 씹히는 느낌이나 맛에서 최근 먹어본 짬뽕가게들 중에서 제일 나았다. 


따로 매운 맛을 고를수 있는데 이름이 무려 '지옥짬뽕'.. 안매운걸 시켜도 땀흘릴 정도로 매우니 -_- 매운거 정말 좋아하는 분들만 지옥짬뽕을 드시길. 사진을 보고 있을려니 또 가서 먹고 싶네..추울때 가서 먹으면 좋을듯. 24시간 영업한다는 것도 장점.



***


보너스. 코스트코 양송이 스프. 이걸 뭐랑 먹어야 할까...ㅎㅎ;; 그냥 가성비 괜찮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수영구 민락동 |
도움말 Daum 지도